우정사업본부(본부장 강성주)는 5월부터 전국 223개 우체국에서 판매하고 있는 한국조폐공사의 「오롯 골 드바」(10g, 18.75g, 37.5g, 100g, 375g, 500g)가 판매 한 달 만에 43억 원어치 판매됐다고 밝혔다.

우체국 골드바, 한 달 만에 43억 원어치 판매

한국조폐공사 수탁 판매기관 역대 최고 매출액 기록 


우정사업본부(본부장 강성주)는 5월부터 전국 223개 우체국에서 판매하고 있는 한국조폐공사의 「오롯 골 드바」(10g, 18.75g, 37.5g, 100g, 375g, 500g)가 판매 한 달 만에 43억 원어치 판매됐다고 밝혔다. 이는 한국조폐공사가 2014년부터 금융기관 등에 위탁 판매를 실시한 이래 역대 최고 매출액이며, 5월 영업일 (22일)을 감안하면 전국 223개 우체국에서 하루에 약 2억 원어치가 팔린 셈이다. 

우체국 골드바는 경기 · 인천지역이 10억 원 이상 팔렸고, 서울에서는 가장 많은 206개가 팔렸다. 중량별 로는 10g이 328개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, 500g도 66개나 팔렸다. 1일 최고 판매액은 4억8천7백만 원이다. 


우정사업본부는 최근 주식시장 불안 및 주택경기 하강에 따라 안전자산인 골드바를 찾는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국가기관인 우체국에서 판매창구 역할을 담당하고 공공기관인 한국조폐공사가 순도(99.99%) 등 품질을 보증해 많은 고객들이 구입하는 것으로 분석했다. 

골드바의 구입을 희망하는 경우 개인은 신분증, 법인은 사업자등록증, 위임장, 신청인 신분증 및 법인명의 통장사본 등을 지참해야 한다. 우편창구에서 런던 국제 금시세 및 환율이 적용된 판매가격을 확인하고 신청서를 작성한 후. 우체국 계좌에서 판매금액을 정해진 계좌로 이체하면 된다. 

구입 신청을 한 고객은 신청한 날찌에 관계없이 다음 주 수요일에 받아볼 수 있다. 구입 중량이 100g 이하 인 경우 우체국 안심소포로. 100g 초과인 경우는 직접 우체국을 방문해서 받을 수 있다. 우체국 방문 시에 는 신분증과 신청 시 교부받았던 판매확인서를 지참해야 한다. 


우체국은 오롯 골드바 판매를 기념해 6월 말까지 건당 중량 500g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연결형 은행권(판 매가 약 4만6천 원, 1만 원권 2매 및 1천 원권 4매)을 증정했다. 당초 ‘광복 70주년 기념 은주화를 제공했으나, 구매 고객이 많아 은주화제품이 소진되어 연결형 은행권으로교체했다. 

우정사업본부 강성주 본부장은 “우체국에서 골드바 판매를 시작하면서 월 매출액 43억 원은 예상치 못했는데 우체국을 믿고 이용해 주시는 고객님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.'면서, “하반기부터 온라인을 통해 골드바를 구입할 수 있도록 판매 채널을 확대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 

오롯 골드바 판매우체국 상세 내역은 우정사업본부 홈페이지(www.koreapost.go.kr) 및 인터넷우체국 (www.epost.go.kr)에서 확인할수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