폭염 대비 행동요령

폭염 대비 행동요령

우정사업이슈

우정사업이슈

폭염 대비 행동요령

연일 무더위가 계속되는 여름, 폭염 대비 행동요령을 알아보고 여름을 건강하게 보내보자.
자료 출처 : 행정안전부 국민재난안전포털

폭염 대비 행동요령

국민 행동요령


- TV, 인터넷, 라디오 등을 통해 무더위 기상상황을 수시로 확인한다. 

- 술이나 카페인이 들어간 음료보다는 물을 많이 마신다.

- 가장 더운 오후 2시~5시에는 야외활동이나 작업을 되도록 하지 않는다.

- 냉방기기 사용 시, 실내외 온도차를 5℃ 내외로 유지하여 냉방병을 예방한다. 

(※ 적정 실내 냉방온도 : 26~28℃)

- 현기증, 메스꺼움, 두통의 가벼운 증세가 있으면 무더위 쉼터 등 시원한 장소를 이용한다.

- 축사, 비닐하우스 등은 환기하거나 물을 뿌려 온도를 낮춘다.



폭염 발생 시 행동요령


1. 일반 가정에서는 가족들과 함께


- 야외활동을 최대한 자제하고, 외출이 꼭 필요한 경우에는 창이 넓은 모자와 가벼운 옷차림을 하고 물병을 반드시 휴대한다.

- 냉방이 되지 않는 실내에서는 햇볕을 가리고 맞바람이 불도록 환기를 한다.

- 창문이 닫힌 자동차 안에는 노약자나 어린이를 홀로 남겨두지 않는다.

- 거동이 불편한 노인, 신체허약자, 환자 등을 남겨두고 장시간 외출할 경우에는 친인척, 이웃 등에 부탁하고 전화 등으로 수시로 안부를 확인한다.

- 현기증, 메스꺼움, 두통, 근육경련 등의 증세가 보이는 경우에는 시원한 곳으로 이동하여 휴식을 취하고 시원한 음료를 천천히 마신다.



2. 직장에서는 직원들과 함께


- 휴식시간은 장시간 한 번에 쉬기보다는 짧게 자주 갖는 것이 좋다.

- 야외 행사, 스포츠경기 등 각종 외부 행사를 자제한다.

- 점심시간 등을 이용하여 10~15분 정도의 낮잠으로 개인 건강을 유지한다.

- 직장인들은 편한 복장으로 출근하여 체온을 낮추도록 노력한다.

- 냉방이 되지 않는 실내에서는 햇볕이 실내에 들어오지 않도록 하고, 

환기가 잘 되도록 선풍기를 켜고 창문이나 출입문을 열어둔다.

- 건설 현장 등 실외 작업장에서는 폭염안전수칙(물, 그늘, 휴식)을 항상 준수하고,특히, 취약시간(오후 2~5시)에는 ‘무더위 휴식시간제’를 적극 시행한다.



3. 학교에서는 학생들과 함께


- 초·중·고등학교에서 에어컨 등 냉방장치 운영이 곤란한 경우에는 단축수업, 휴교 등 학사일정 조정을 검토하고, 식중독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한다.

- 운동장에서의 체육활동 및 소풍 등 각종 야외활동을 자제한다.